SSNI-682 순둥거유 카케이 쥰

15968148107819.jpg
 
참 비운의 AV배우죠 하필이면 그....분을 닮아서.... 흠... 
그래선지 국내에선 좀처럼 입지가 넓진 않은데
전 쥰 정도면 매우 좋은 배우라고 생각합니다

15968148109282.jpg
 
야들야들한 살결하며 탐스러운 가슴과 핑크빛 유두... 
그리고 저 우유부단하고 순종적인 태도...
순딩순딩하고 어리숙한 역할을 주로 도맡아서인지 왠지 정감이 가요 
가끔은 안타깝기도 합니다만...
개인적으로 체위구사로보나 연출로 보나 
전 이 작품이 성처리 매니저 시리즈 중에서 제일 좋습니다

15968148110956.jpg
 
특유의 조명톤도 좋고... 카케이 쥰도 이런 역할이 잘 어울리는데 
병맛?돋는 연출도 껴 있어서 로망포르노도 좀 생각나고...
아무튼 여러가지로 제겐 취저였던것 같네요 . 
다른 작품들 중에서도 색다른 영상들 많은데...
(특히 두꺼비형님이 감독으로 나오는 작품인데 여배우가 기억이 안나네요. 
여기서 성처리 매니저라고 치시면 다 쭈욱 나옵니다)

15968148112674.jpg
 
그냥 카케이 쥰 작품중에서도 역대급으로 좋아요 
다른 작품들은 자꾸 보면 질리는데 이 작품만은
현재는 이름도 바꾸지 않았나요? 

15968148114274.jpg
 
전 딱 이때가 좋더라구요 염색한것도 잘 받고...
여하튼 연기력이 다소 미숙하다고 해야하나... 
신음소리의 바리에이션이 그렇게 다양하진 않은... 
뭐 그런 단점도 있는데 힙도 그렇게 막 푸짐하진 않아요
(가슴만 거대할뿐이지 사실 카케이 쥰이 은근히 늘씬합니다... 
육덕이라고 하기엔 약간 애매한데 얼굴이 넓대대해서 그른가...)

1596814811591.jpg
 
90점에 가까운 점수를 주고싶습니다 저 새하얀 피부때문에라도... 
휴지로 얼굴닦는 모습이 너무 귀여워서.... 
붓카케씬에선 진짜 미칠것 같아요
(캡쳐하는 중에 발기가 너무 연속적으로 되갖고 힘들었습니다...)
TODAY 's HAJA